logout 회원가입 contact_us E-mail ENGLISH PYCCKNN
Home > 커뮤니티 > 갤러리
 
이준구  |  20-12-03  |  0
젠틀맨

간만에 만난 수작이네요.

무엇보다 맘에 드는건 관객의 예상을 보기좋게 빗나가게 하는 스토리입니다

그러면서 군더더기 없이 깔끔해요

캐릭터 한명 한명이 다 매력적인거도 좋고요.

다들 간지난다고 할까

보스는 보스대로 보스부인은 또 보스부인대로 간지있고

보스의 오른팔도 심지어는 호모같은 얍삽이도 나름의 간지가 흘러요 ㅎㅎㅎ

참 코치도 빼먹으면 섭섭하죠.

후줄근하게 나왔음에도 어떻게 이런 이상한 포스를 풍길수 있는지.

5인조 사고뭉치 코치 제자들 역시...

감독이 누군지 궁금해서 검색해 봐야겠네요^^ 

사실 이렇게 스토리를 진행해 나가면 자칫 지저분해질수 있는데 전혀 그런 느낌 없었거든요.강추합니다.


이전글 연우 
다음글 교제 거부한 여중생 살해한 고교생